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테슬라 5%·애플 3%↑…기술주 강세에 미 증시 상승 마감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 EPA=연합뉴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 EPA=연합뉴스

애플 등 핵심 기술기업 주가가 급등하면서 뉴욕증시 주요지수는 상승 마감했다.
 
25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358.52포인트(1.34%) 상승한 2만7173.96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51.87포인트(1.6%) 오른 3,298.46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41.3포인트(2.26%) 급등한 1만913.56에 장을 마감했다.
 
이번 주 다우지수와 S&P500 지수는 각각 1.75%, 0.63% 내렸지만 나스닥은 1.11% 상승했다. 다우지수와 S&P 500 지수는 4주 연속 하락했다.  
 
이날 시장의 상승세를 견인한 것은 애플 등 주요 기술주였다.  
 
애플 주가는 이날 3.8%가량 급등했다. 아마존과 페이스북, 마이크로소프트 등 다른 주요 기술 기업 주가도 일제히 2% 이상 상승했다.
 
지난 23일 '배터리 데이' 행사 이후 10% 이상 급락했던 테슬라는 이날 전 거래일 대비 5.04% 올라 407.34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이날 업종별로는 기술주가 2.4% 올랐다. 산업주도 1.49% 오르는 등 에너지가 소폭 하락한 것을 제외하고 전 업종이 상승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