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재명 "北 반인륜적 살인 행위 강한 유감…책임자 처벌 요구"

  
이재명 경기도지사. 연합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 연합뉴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인천 연평도 해상에서 실종 공무원이 북측의 총격으로 사망한 사건을 ‘반인륜적 살인 행위’라고 규탄하며 북한에 책임자 처벌을 요구했다.
 
이 지사는 25일 페이스북을 통해 “(이번 사건은) 도저히 있을 수 없는 반인륜적 살인 행위이자, 한반도 평화와 대한민국 위상을 흔드는 도발 행위”라고 규탄했다.
 
그는 “그간 한반도 평화 구축에 노력을 기울여온 경기도는 이번 사태의 심각성을 깊이 받아들이고 있다”며 “접경지역 1370만 경기도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도지사로서 북한에 강한 유감을 표명한다. 북한 당국에 책임 있는 해명과 사과, 책임자 처벌을 강력히 요구한다”고 밝혔다.  
 
이 지사는 “아울러 경기도민의 안전이 위협받지 않도록 강력한 재발 방지 조치를 묻는다”며 “그 어떤 것도 국민의 안전과 생명보다 우선일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병준 기자 lee.byungjun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