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줄리엔강이 로건 교관과 싸워?" 곽윤기, '가짜사나이' 관련 사칭 계정에 분노


유튜브 채널 '피지컬갤러리'가 공개한 '가짜사나이 2기'에 대한 관심이 폭주하고 있는 가운데, 교육생으로 참여한 국가대표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곽윤기가 긴급 해명글을 올려 눈길을 끈다.

지난 24일 '피지컬갤러리'가 '가짜사나이 2기' 0화를 공개했는데, 이 댓글 창에 곽윤기 선수를 사칭한 댓글이 달려서 이에 대해 '진짜' 곽윤기가 해명에 나선 것이다. 

문제의 댓글에는 "이번 교육 과정에서 줄리엔강과 손민수가 로건 교관하고 싸웠다. 로건 교관이 '교관한테 대드는 거냐'고 계속 두 사람에게 말했다. 줄리엔강이 ‘대들면 어쩔 거냐’며 주먹질 했다. 분위기 장난 아니었다"는 내용이 담겨 있었다.

이 댓글은 곽윤기 선수를 사칭한 계정 주인이 벌인 짓. 곽윤기 선수는 이 같은 논란이 생기자, 즉각적으로 "해당 댓글은 제가 작성한 글이 아니다. 누군가가 사칭을 한 것 같다. 이런 댓글 보면 제 메일로 제보 부탁드린다. 해당 내용은 절대 사실이 아니다. 이 부분에 대해서는 피지컬갤러리 측과 협의하여 처리하겠다"는 글을 올리며 입장을 밝혔다.

네티즌들은 "누가 저런 짓을 아직도 하고 다니냐", "사칭은 사기성 범죄나 마찬가지다", "악성댓글보다 나쁜 짓이네" 등의 의견을 보였다.

최주원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