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동걸, 이해찬 축하연 건배사 비판에 “정치적 의도 전혀없어”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뉴스1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 뉴스1

 
최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의 출판기념회에 참석해 건배사 논란에 휩싸인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이 24일 사과했다.
 
이날 산은 보도참고자료에 따르면 이 회장은 “고별의 자리라는 성격을 감안해 정치 원로의 노고에 대한 예우 차원에서 한 건배사로 정치적 의도는 전혀 없었다”며 “사려 깊지 못한 발언에 대해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 회장은 “앞으로 발언에 더욱 신중을 기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 회장은 지난 22일 열린 이 전 대표의 전기 만화책 『나의 인생 국민에게』 발간 축하연에서 이 전 대표의 ‘집권 20년론’을 거론하며 “가자, 20년”이라고 건배사를 제안했다. 이를 두고 정치적 중립을 지켜야 하는 금융 공공기관장으로서 적절하지 못한 발언이었다는 비판이 나왔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