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카카오뱅크, 상장 본격화…”IPO 추진 결의”

서울 용산구 카카오뱅크 서울오피스에서 실행한 카카오뱅크 애플리케이션. 연합뉴스

서울 용산구 카카오뱅크 서울오피스에서 실행한 카카오뱅크 애플리케이션. 연합뉴스

인터넷전문은행 카카오뱅크가 기업공개(IPO)를 추진한다.
 
카카오뱅크는 23일 “이사회를 열고 IPO 추진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IPO 목적은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자본확충 수단 확보 차원”이라고 설명했다.  
 
카카오뱅크는 IPO를 위해 연내 감사인 지정 신청 및 상장 주관사 선정 절차에 나선다.  
 
카카오뱅크 측은 "상장할 시장과 목표 시점, 상장 규모 등 IPO의 세부 사항은 이제부터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카카오뱅크는 지난 2017년 7월 인터넷은행업에 뛰어들었으나 제1호인 케이뱅크보다 큰 인기를 끌었다.   
 
영업 개시 초창기인 2017년 7월 말 수신 5153억원, 여신 3627억원과 비교해 여·수신 규모도 크게 늘었다. 수신 잔액은 22조3159억원, 여신 잔액은 18조3257억원이다. 
 
카카오뱅크의 현재 자본금은 1조8255억원, 8월 말 현재 고객 수는 1294만명이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