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갤노트20 울트라, 美 컨슈머리포트 평가 1위…"무게가 흠"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 울트라가 미국 소비자 전문지 컨슈머리포트 스마트폰 부문 평가에서 애플 아이폰11 프로 맥스를 꺾고 1위에 올랐다.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20 울트라. [사진 삼성전자]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20 울트라. [사진 삼성전자]

22일 업계에 따르면 컨슈머리포트는 갤럭시노트20울트라에 85점을 줬다. 기존 1위였던 애플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2위로 떨어졌다. 갤럭시 S20 5G는 3위에 올랐다.  
 
이 제품들 모두 85점을 받았으나 소수점에서 순위가 갈린 것으로 알려졌다.  
 
컨슈머리포트는 갤럭시노트20울트라에 디스플레이, 성능, 편의성에서 최고 등급인 '엑설런트'를 줬다.  
 
속도가 빠르고 한 번 충전에 36.5시간 지속할 수 있는 배터리 수명을 지닌 점과 카메라 성능이 좋다는 점이 높이 평가받았다.  
 
컨슈머리포트는 "갤럭시노트20 울트라 카메라는 아이폰11 프로 맥스의 카메라를 간신히 능가하며 전체 스마트폰 카메라 중 최고 수준"이라면서 "후면 카메라의 정지 이미지, 셀피 카메라의 전반적인 성능이 뛰어나다"고 설명했다.
 
다만 무겁고 큰 사이즈(6.9인치)와 헤드폰이 기본 제공되지 않는 점은 단점이라고 지적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