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계 스페인인 마빈 박, 레알 마드리드 1군 깜짝 데뷔

한국계 스페인인 축구 선수 마빈 박이 레알 마드리드 1군 경기에 데뷔했다. [사진 레알 마드리드 아카데미 인스타그램]

한국계 스페인인 축구 선수 마빈 박이 레알 마드리드 1군 경기에 데뷔했다. [사진 레알 마드리드 아카데미 인스타그램]

한국계 스페인인 축구 선수 마빈 박(20)이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명문 레알 마드리드 성인 1군 경기에 깜짝 데뷔했다.
 

레알 소시에다드전 후반 투입

마빈은 21일(한국시각) 스페인 산세바스티안의 아노에타에서 열린 레알 소시에다드와의 2020-21시즌 프리메라리가 원정경기에서 출전했다. 후반 25분 호드리구와 교체 투입됐다.
 
마빈은 공격형 미드필더로 출전해 20여분간 그라운드를 누볐다. 공격포인트를 올리지는 못했다. 레알 마드리드는 레알 소시에다드와 0-0으로 비겼다.  
 
마빈은 한국인 어머니와 나이지리아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났다. 스페인 마요르카에서 나고 자랐다. 6살 때 지역 유소년팀에서 축구를 시작했다. 9세부터 3년간은 잉글랜드 트랜미어 로버스에서 뛰었다. 16세에 레알 마드리드 유스팀에 입단했다. 지난달 유럽축구연맹(UEFA) 유스리그에서 우승했다. 그는 작년 1월 스페인 19세 이하 대표팀에 발탁돼 장래가 기대되는 유망주다.
피주영 기자 akapj@joogn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