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외대 화학과, 세대 소듐 이차전지 전극소재 개발 성공

한국외대 박진균 교수

한국외대 박진균 교수

한국외국어대학교(HUFS, 총장 김인철) 자연과학대학 화학과 박진균 교수는 경북대학교 백승민 교수와 공동연구를 통해 차세대 소듐 이차전지 전극소재 개발에 성공하였다.  
 
본 연구에서 박진균 교수는 유연 전극소재로 응용 가능한 공유성 유기 나노층 설계 기술을 통해, 기존의 유기계 전극소재의 문제점인 낮은 전도성을 극복하면서 소듐 이온 저장자리를 비약적으로 증가시킨 기술을 개발하였고, 전기전도도가 증가된 나노 전극소재를 차세대 소듐 이차전지에 사용했을 때 높은 방전용량을 나타낸다는 사실을 밝히는데 성공했다.
 
연구 결과는 국제저명학술지(SCI) 중에서도 Impact factor 11.3으로 화학 권위지 중 하나인 ‘Journal of Materials Chemistry A’에 게재되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