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황희찬, 분데스리가 데뷔전...후반 20분 활약

황희찬이 분데스리가 데뷔전을 치렀다. [EPA=연합뉴스]

황희찬이 분데스리가 데뷔전을 치렀다. [EPA=연합뉴스]

독일 프로축구 RB 라이프치히 공격수 황희찬(24·라이프치히)이 분데스리가 데뷔전을 치렀다. 
 

후반 교체 투입 팀 승리 일조

황희찬은 21일(한국시각) 독일 라이프치히의 레드불 아레나에서 끝난 마인츠와의 2020~21시즌 분데스리가 홈 개막전에 교체 투입돼 그라운드를 밟았다. 
 
후반 24분 다니 올모와 교체돼 그라운드를 밟은 그는 20분간 그라운드를 누비며 팀의 3-1 승리에 힘을 보탰다. 왼쪽 측면에서 특유일 저돌적인 돌파를 두 차례 선보이는 등 왕성한 활동량을 보였다. 공격 포인트는 올리지 못했다. 
 
분데스리가 공식 데뷔전이었던 이날은 라이프치히 입단 후로는 두 번째 경기. 앞서 12일 뉘른베르크와의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1라운드(64강)에 선발로 출전해 라이프치히 데뷔전을 치렀다,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