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현대차, 추석 전 협력사에 납품대금 1조1087억원 조기 지급

현대자동차그룹이 협력업체의 자금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납품대금 1조1087억원을 추석 전 조기 지급할 것이라고 20일 밝혔다. 또 전통시장 활성화 등을 위해 온누리상품권 127억원어치를 사 임직원에게 주기로 했다.
 
현대차·기아차·현대모비스·현대건설·현대제철·현대위아 등 계열사는 협력사 3000곳이 납품한 부품·원자재 대금을 예정보다 최대 20일 빨리 지급한다. 아울러 현대차는 1차 협력사가 2·3차 협력사에 납품대금을 앞당겨 지급하도록 유도할 방침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조기 지급 자금이 2·3차 협력사에 골고루 돌아갈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차그룹은 지난해 설·추석을 앞두고도 납품대금을 조기 지급했다.
 
또 내수 진작을 위해 추석 전 온누리상품권을 그룹사 임직원에게 지급하며, 국산 농산물을 살 수 있는 '임직원 온라인 쇼핑몰'을 운영한다.16개 계열사 임직원은 추설 연휴 기간 비대면 봉사 활동에 나선다.
 
김영주 기자 humanest@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