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마약구속 피의자, 서울경찰청 광수대 7층서 뛰어내려 골절상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지능범죄수사대. 연합뉴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지능범죄수사대. 연합뉴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 건물 7층에서 피의자 신분의 30대 남성이 추락해 골절상을 입었다. 
 
16일 경찰과 소방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후 7시 30분쯤 구속 피의자인 A씨(32)가 광수대 건물 7층의 휴게 공간에서 뛰어내려 3층에 떨어졌다. 
 
인근 병원으로 옮겨진 A씨는 다리와 팔 등에 골절을 입은 것으로 확인됐다. 
 
그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조사를 받았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에 대해서는 아직 조사되지 않은 상태"라고 밝혔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