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추미애 사퇴 찬성 49% 반대 45.8%…20대 과반이 "사퇴해야" [리얼미터]

추미애 법무부 장관. 오종택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 오종택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사퇴에 대한 찬반 여론이 팽팽하게 갈린 것으로 나타났다는 여론 조사 결과가 16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 15일 하루 동안 성인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한 결과(신뢰수준 95%에 오차범위 ±4.4%포인트)에 따르면, 추 장관 사퇴 찬성은 49.0%, 반대는 45.8%로 각각 나타났다. ‘잘 모르겠다’는 5.2%였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사퇴에 대한 찬반 여론. 그래픽=김영옥 기자 yesok@joongang.co.kr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사퇴에 대한 찬반 여론. 그래픽=김영옥 기자 yesok@joongang.co.kr

 
연령별로 보면 60대(67.3%), 20대(56.8%)에서 사퇴 찬성이 더 높았다. 반면 40대에서는 사퇴 반대(65.5%)가 많았다.
 
지지 정당별로는 더불어민주당 지지자 중 12.0%가 추 장관 사퇴에 찬성했고, 83.1%가 반대했다.   
 
반대로 국민의힘 지지층에서는 89.5%가 추 장관의 사퇴에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대는 8.5%였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