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정정 및 반론보도] 중앙일보 8월 6일자 ‘고위 인사, MBC 뉴스 직전 한동훈 보도 나갈 거라 전화’ 기사

◆중앙일보 8월 6일자 ‘고위 인사, MBC 뉴스 직전 한동훈 보도 나갈 거라 전화’ 제하의 기사와 관련해 사실 확인 결과, 3월 31일 MBC ‘뉴스데스크’ 보도 전에 미리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이 보도 내용을 알았다는 권경애 변호사의 주장은 사실이 아닌 것으로 밝혀져 이를 바로잡습니다. 또 한 위원장은 “MBC 보도 후 1시간 이상 지난 오후 9시쯤에 통화가 이뤄졌으며, 통화 내용 또한 MBC 보도와 관련 없는 내용이었고 MBC 보도를 사전에 인지한 바 없으므로 3월 26일 채널A에 대한 재승인 보류 결정 역시 전혀 무관하다”고 알려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