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맹휴학 이어간다는 의대생들…국시 거부는 재논의 예정

정부가 추진하는 의료 정책에 반발해 동맹 휴학에 나선 의과대학 학생들이 집단행동을 계속 이어갑니다.



대한의과대학·의학전문대학원 학생협회는 어제(10일) 논의 끝에 휴학을 유지하기로 했습니다.



대한의사협회가 정부·여당과 합의하고 대한전공의협의회도 진료 현장으로 복귀해 집단행동 동력이 떨어진 상황입니다.



하지만 의대생들은 여전히 휴학을 이어가기로 한 겁니다.



의사 국가고시 거부를 지속할지는 정해지지 않았습니다.



현재 국시 거부에 대해 설문조사를 하고 있습니다.



국시 거부 지속 여부는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다시 논의할 예정입니다.



정부는 국시 추가 접수와 관련해 "공정성과 형평성에 어긋난다"며 "국민적 동의가 선행되지 않는다면 쉽게 결정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니"라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습니다.



(JTBC 온라인 이슈팀)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