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종합IS] "수식어는 사기캐"…오마이걸 유아, 솔로로 보여주는 성장

오마이걸 유아(YooA)가 7일 오후 첫 번째 미니 앨범 ‘Bon Voyag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온라인 생중걔로 진행했다.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타이틀곡 '숲의 아이'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9.07/

오마이걸 유아(YooA)가 7일 오후 첫 번째 미니 앨범 ‘Bon Voyag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온라인 생중걔로 진행했다.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타이틀곡 '숲의 아이'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9.07/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춤과 노래, 예능 다 되는 만능매력을 드러냈다. '사기캐릭터'라는 수식어를 목표로 "오마이걸과 함께 계단식 성장을 해나가겠다"고 다짐했다.
 
유아는 7일 오후 첫 번째 미니 앨범 ‘Bon Voyage’ 발매 기념 온라인 쇼케이스를 열고 "평소 긴장을 잘 안하는데 정말 떨린다. 기쁘고 설레고 전날 잠도 잘 못잤다"고 소감을 말했다. 솔로 데뷔에 대해서도 "회사의 제안에 처음에 거절했다. 오마이걸이기 때문에 가능했다고 말씀드렸는데 회사에서 많이 도와주셨다. 부담감을 극복하는데 힘이 됐다"면서 조심스러운 솔로 출격을 알렸다.
 
오마이걸 유아(YooA)가 7일 오후 첫 번째 미니 앨범 ‘Bon Voyag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온라인 생중걔로 진행했다.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타이틀곡 '숲의 어이'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9.07/

오마이걸 유아(YooA)가 7일 오후 첫 번째 미니 앨범 ‘Bon Voyag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온라인 생중걔로 진행했다.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타이틀곡 '숲의 어이'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9.07/

솔로 데뷔를 가장 망설였던 것은 멤버들과 함께할 수 없다는 것. 유아는 "멤버들이 곁에 당장 없다는 것이 어려웠다. 멤버들이 좋은 말도 많이 해주고 내 마음을 잘 알아봐줬다. 비니는 '언니 왜 말이 없어요?'하면서 내 고민을 다 들어줘서 눈물이 날 뻔했다. 승희는 커버를 그려줬는데 예쁘게 그려줘서 기뻐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무엇보다 내가 마음을 바꿨다. 솔로로 나오지만 오마이걸 유아인 건 변함없기 떄문에 항상 멤버들이 옆에 있다고 생각했다"며 조금씩 자신감을 찾았다고 밝혔다.
 
오마이걸 유아(YooA)가 7일 오후 첫 번째 미니 앨범 ‘Bon Voyag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온라인 생중걔로 진행했다.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타이틀곡 '숲의 아이'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9.07/

오마이걸 유아(YooA)가 7일 오후 첫 번째 미니 앨범 ‘Bon Voyag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온라인 생중걔로 진행했다.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타이틀곡 '숲의 아이'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9.07/

타이틀곡 ‘숲의 아이(Bon Voyage)’는 시네마틱 사운드와 유아의 독보적인 보이스가 어우러진 노래로 오묘한 정글리듬으로 변주를 주며 긴장감까지 느끼게 한다. 오마이걸과는 또 다른 유아만의 세계관과 스토리를 펼쳐나갈 예정이다. 색다른 분위기에 대해 유아는 "어떻게 봐주실지 궁금하다. 몽환적인 무드에서 정글분위기로 바뀌기 때문에 '인투디 어노운'의 코러스 부분을 부른 가수를 굉장히 많이 참고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앨범으로 얻고 싶은 목표로는 계단식 성장을 꼽았다. "팀에서 메인댄서라서 퍼포먼스에 대해 기억을 해주신다. 그런데 노래도 굉장히 많이 사랑하기 때문에 이번에는 노래를 많이 봐주셨으면 한다. 가장 자신 있는 부분은 스토리텔링이다. 이곡이 가진 힘이 스토리로 녹아있기 때문에 신경써서 봐달라"면서 "모든 부분에 공들인 만큼 '사기캐릭터'라는 수식어도 얻고 싶다"고 바랐다.
오마이걸 유아(YooA)가 7일 오후 첫 번째 미니 앨범 ‘Bon Voyag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온라인 생중걔로 진행했다.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타이틀곡 '숲의 어이'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9.07/

오마이걸 유아(YooA)가 7일 오후 첫 번째 미니 앨범 ‘Bon Voyag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를 온라인 생중걔로 진행했다. 오마이걸(OH MY GIRL) 유아가 타이틀곡 '숲의 어이'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WM엔터테인먼트 제공〉 김진경 기자 kim.jinkyung@jtbc.co.kr/2020.09.07/

예능에도 욕심을 냈다. 유아는 "MBC '놀면 뭐하니?'를 다 봤다. 한 번쯤은 출연하고 싶다"면서 "이번 활동을 통해 차근차근히 이뤄나가고 다음이 더 기대되는 유아로 인식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황지영기자 hwang.jeeyoung@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