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코로나 재확산에 벼랑 끝 공연계…방송사들도 촬영 잠정 중단

22, 23일 공연 취소 소식을 알린 뮤지컬 '킹키부츠'. [사진 CJ ENM]

22, 23일 공연 취소 소식을 알린 뮤지컬 '킹키부츠'. [사진 CJ ENM]

 
코로나 재확산 위기 상황에 ‘K-방역’ 성공의 상징이었던 공연장마저 휘청이고 있다. 확진자와 직·간접 접촉한 배우·스태프 등이 늘어나면서 연쇄적으로 공연이 중단 혹은 취소되는 상황이 벌어진 것이다. 전세계에서 유일하게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을 공연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여파 속에서도 생존 방안을 모색해온 공연계가 벼랑 끝 위기에 몰린 셈이다.  

방송사들도 촬영 잠정 중단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공연 중인 뮤지컬 ‘킹키부츠’는 22, 23일 공연을 취소했다. ‘킹키부츠’ 출연 배우의 밀접 접촉자가 22일 오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기 때문이다. ‘킹키부츠’ 제작사인 CJ ENM은 22일 이 사실을 공지하며 “오늘과 내일 예매 건은 최소수수료 없이 예매처를 통해 일괄 취소된다”고 밝혔다. 급히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자가 격리에 들어갔던 해당 배우는 23일 음성 판정을 받았고, ‘킹키부츠’ 공연은 25일부터 개재될 예정이다.  
 
22일 ‘킹키부츠’ 출연진과 스태프 등이 모두 자가격리에 들어가면서 공연 취소는 연쇄적으로 이어졌다. ‘킹키부츠’에서 롤라로 출연 중인 최재림은 22일 오후 2시와 6시30분 콜린으로 출연하기로 한 뮤지컬 ‘렌트’(디큐브아트센터) 무대에도 오르지 못했다. ‘렌트’ 제작사인 신시컴퍼니는 22일 공연 캐스팅을 변경하면서 “코로나19 상황이 심각해지고 공연계 내에서도 직·간접 접촉자가 발생, 코로나19 검사자들이 증가함에 따라 서로 관련되어 있는 공연들을 이어가는 것이 더 이상 불가하다고 판단했다. 22일 공연을 끝으로 막을 내린다”고 발표했다. 당초 ‘렌트’는 23일까지 공연할 예정이었다.  
 
‘킹키부츠’의 배우·스태프 등이 참여하는 연극 ‘존경하는 엘레나 선생님’(홍익대 대학로아트센터)과 뮤지컬 ‘전설의 리틀 농구단’(동덕여대 공연예술센터)도 22일 공연을 취소했다.  
 
대표적인 'K-방역'의 성공 사례로 꼽힌 국내 공연장. 사진은 지난 5월 객석 소독 중인 마포아트센터 모습이다. [연합뉴스]

대표적인 'K-방역'의 성공 사례로 꼽힌 국내 공연장. 사진은 지난 5월 객석 소독 중인 마포아트센터 모습이다. [연합뉴스]

뮤지컬 ‘루드윅: 베토벤 더 피아노’(대학로 TOM 1관)는 22일 청년 역의 양지원이 코로나19 확진자와 간접 접촉함에 따라 22, 23일 공연을 취소했다. ‘개와 고양이의 시간’(드림아트센터) 역시 그 여파로 22일 공연이 취소됐다. 이날 출연 예정이었던 배우 고훈정이 양지원과 같은 소속사 배우로, 서로 접촉한 사실이 있었기 때문이다. 당초 이날 ‘개와 고양이의 시간’에는 고훈정이 아닌 문태유가 출연할 예정이었지만, 문태유가 촬영 중인 KBS2 새 수목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에서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캐스팅이 변경된 상황이었다.  
 
또 배우 유현석이 코로나19 확진자와 2차 접촉하면서 뮤지컬 ‘난설’(콘텐츠그라운드)의 22, 23일 공연과 ‘블러디 사일런스: 류진 더 뱀파이어’(대학로 TOM 2관)의 22일 공연이 모두 취소됐다.
 
이밖에 뮤지컬 ‘썸씽로튼’(충무아트센터)도 배우 중 2차 접촉자가 발생해 22, 23일 공연을 취소했고, 23일 폐막 예정이었던 뮤지컬 ‘브로드웨이 42번가’(샤롯데씨어터)도 배우 중 한 사람이 확진자의 지인과 접촉한 사실을 확인하고 22일 조기 폐막했다.  
 
배우 양지원ㆍ고훈정ㆍ유현석과 ‘썸씽로튼’ 해당 배우는 모두 23일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난설’과 ‘개와 고양이의 시간’ ‘썸씽로튼’은 25일부터, ‘블러디 사일런스: 류진 더 뱀파이어’는 9월 1일부터 공연을 재개한다.  
 
한편 코로나19 급속 확산에 따라 KBS와 JTBC, CJ ENM, 넷플릭스는 드라마 및 일부 예능 프로그램 촬영을 일시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JTBC는 ‘18어게인’ ‘경우의 수’ ‘사생활’ ‘런온’ ‘라이브 온’ ‘지금 우리 학교는’ 등 드라마 6편 촬영을 중단했고, KBS도 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 ‘바람피면 죽는다’ ‘암행어사’ ‘오! 삼광빌라!’ ‘비밀의 남자’ 촬영을 오는 30일까지 잠정 중단하기로 했다. CJ ENM 역시 24일부터 31일까지 tvN과 OCN 드라마 제작을 중단하고, Mnet ‘엠카운트다운’은 휴방하기로 결정했다. 또 야외 촬영 위주로 진행되는 KBS2 ‘1박2일’과 tvN ‘서울촌놈’ 등의 촬영도 중단됐다.  
 
이지영 기자 jyle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