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외교부, 레바논 베이루트에 적색 여행경보 발령…철수 권고

외교부 전경. 뉴스1

외교부 전경. 뉴스1

 
폭발 참사로 대규모 시위가 일어나고 있는 레바논 수도 베이루트에 여행경보 3단계(철수 권고)가 발령됐다.
 
외교부는 레바논 베이루트 시의 여행경보를 3단계로 상향 조정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4일 항구 폭발 사건 발생에 따른 의료체계 마비ㆍ대규모 시위 발생 등 상황을 고려한 결과다.
 
외교부는 아울러 베이루트에 체류 중인 30여명의 국민들에 긴요한 용무가 없는 한 철수해줄 것을 권고했다며, 베이루트 여행 예정인 국민들에 여행 취소 및 연기를 당부했다.  
 
외교부는 여행경보를 남색 경보(여행 유의)-황색경보(여행자제)-적색경보(철수 권고)-흑색 경보(여행금지) 등 4단계로 운영하고 있다.
 
이병준 기자 lee.byungjun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