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롯데그룹, 수재민 돕기 성금 10억원 기탁

롯데그룹 심볼

롯데그룹 심볼

롯데그룹이 수해 복구 성금 10억원을 내는 등 전국적으로 내린 폭우로 큰 피해를 본 지역사회와 수재민 돕기에 나선다. 롯데지주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수해 복구를 위한 성금 10억원을 기탁한다고 10일 밝혔다. 그룹 각 계열사는 각사 특성에 맞춰 추가 지원을 하기로 했다. 롯데케미칼 등 롯데 화학 관련사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금을 전하고, 세븐일레븐 등 롯데 유통 관련사는 전국 유통망을 활용해 각종 구호 물품을 피해 지역에 전달한다. 롯데제과는 대한적십자를 통해 과자 제품을 구호 물품으로 기부하기로 했다.
 
롯데 유통BU(사업 부문)는 지난 2018년부터 행정안전부, 전국재해구호협회와 긴급구호 업무협약을 체결해 구호활동을 펼쳐 왔다. 이에 따라 장마 피해가 발생한 지난달부터 강원도 삼척, 충북 지역 등에 식료품 등 구호 물품 지원을 하고 있다.
 
전영선 기자 azul@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