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LG,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수해 복구 성금 20억원 기탁

LG는 전국적인 폭우로 인한 수해 복구 지원을 위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20억원을 기탁했다고 9일 밝혔다. 성금은 수해 지역의 빠른 복구와 이재민을 지원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LG 측은 “이번 집중호우로 생활터전을 잃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재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피해를 조속히 복구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LG는 계열사별로도 긴급 구호에 나서고 있다. LG전자는 폭우 피해가 특히 심각한 중부지역 주민들을 위해 대전에 서비스 거점을 마련하고 침수 가전 무상 수리 서비스를 진행 중이다. 지난달에는 영덕과 포항 등지에서 엔지니어들이 수해 피해 가정을 직접 방문해 가전제품을 무상 수리해줬다. LG생활건강은 자회사인 코카콜라와 함께 충청남도에 치약∙샴푸∙세탁 세제 등 생활용품 6000세트와 생수 8600여개를 기부했다.   
김태윤 기자 pin2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