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사이버한국외대, 해외 취창업과 직무 역량 강화위한 베트남어 교육과정 개발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총장 김중렬)는 「2020년 성인 학습자 역량 강화 단기 교육과정 개발」 사업에 선정되어 ‘취(창)업 및 직무 역량 강화를 위한 베트남어 6개월 집중 과정’을 개발하고 있다.
 
교육부가 지원하고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이 주관하는 이 사업은 성인 학습자의 직업·직무 관련 핵심 역량 강화와 신산업 분야의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시행하는 정부의 사이버대학 특성화 지원사업이다. 사이버한국외대는 2019년 ‘일본 취업을 위한 일본어 6개월 마스터 과정’에 이어 2년 연속 국고지원 사업에 참여하게 됐다.
 
사이버한국외대는 사이버대학교 중 유일하게 베트남 관련 학과를 운영하고 있으며, 베트남 전문가를 꿈꾸거나 베트남 취업 및 창업을 희망하는 청년 구직자의 성공적인 현지 진출과 안정적인 정착을 돕고, 베트남 관련 업무 종사자의 직업 전문성과 직무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외국어+문화’ 특화 교육과정을 제안해 선정됐다.
 
한-베트남 경제교류 확대와 국내 기업의 베트남 진출 증가 등으로 베트남에 대한 사회적 수요가 급증하고 있으나 베트남 언어나 사회문화 등 베트남을 체계적으로 이해하는 전문 인력 양성 교육 및 지원체계는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사이버외대는 베트남어 구사 능력을 바탕으로 현지 사정에 정통한 베트남 전문가 육성을 목표로 베트남 언어, 사회, 문화, 정치, 경제 등 각 분야에 정통한 베트남·인도네시아학부 교수진 및 전문가가 함께 교육과정을 개발 중이다.
 
‘베트남어 6개월 집중 과정’은 베트남 진출 및 관련 업무 수행을 위해 현지 언어와 문화를 종합적으로 이해하는데 적합한 과정이다. 베트남어 언어능력 습득과 향상을 위한 ‘초급 실용 베트남어’, ‘실용 베트남어 듣기·말하기’, ‘실용 베트남어 읽기·쓰기’와 베트남의 사회와 문화에 대한 지식을 함양하는 ‘베트남 사회문화의 이해’, 그리고 현장 실무 중심의 지식 습득과 능력을 키울 수 있는 ‘비즈니스 베트남어’, ‘취업 실무 베트남어’ 등 6개 교육콘텐츠로 구성된다.
 
사이버한국외대는 현재 6개 과정별 프로토타입 개발을 완료하고 주차별 콘텐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사업 참여 개발진은 지난 7월 28일(화) 콘텐츠 시연회까지 마쳤다.  
 
책임연구원인 사이버한국외대 베트남·인도네시아학부 임영호 교수는 “사회초년생부터 구직자 및 예비창업자, 베트남 관련 업무 종사자를 대상으로 한 베트남어 초중급 수준의 플랫폼을 개발함으로써 이들이 베트남어 의사소통 능력과 취·창업 및 직무 역량을 신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개발·운영하는 교육과정 외에도 실질적인 맞춤 지원을 통해 취업까지 연계될 수 있도록 베트남어 능력 시험 지원, 취업설명회 및 특강 등의 프로그램도 추가 지원할 계획이다.
 
이 강의는 올해 12월부터 공공기관 운영 온라인 강좌 플랫폼인 KOCW(Korea Open Course Ware)를 통해 누구나 무료로 수강할 수 있도록 제공되며, 이후 사이버한국외대 베트남·인도네시아학부 정규 교과목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국내 유일 ‘외국어 특성화’ 사이버대학교인 사이버한국외국어대학교는 오는 8월 17일(월)까지 2020학년도 2학기 2차 신·편입생 모집을 진행한다. 신·편입생 모집에 대한 자세한 요강 및 절차는 입학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전화나 이메일로 문의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