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40대 소상공인의 재기 돕겠다”…스타벅스, 중기부와 맞손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중장년층에 대한 창업과 취업 지원을 한다. 스타벅스 로고. 중앙포토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중장년층에 대한 창업과 취업 지원을 한다. 스타벅스 로고. 중앙포토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중장년층에 대한 창업과 취업 지원에 나선다.  
 
스타벅스는 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함께 대한민국 중장년층의 카페 창업과 스타벅스 취업을 지원하는 ‘스타벅스 리스타트 프로그램’을 시작한다고 5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지난 5월 스타벅스가 중기부와 맺은 상생 프로그램 중 하나다. 
 
스타벅스와 중기부는 40대 이상 폐업한 소상공인의 재취업이나 창업 지원을 위한 바리스타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전국 40대 이상 중장년층 가운데 카페 창업 준비자 및 스타벅스 입사 희망자 등 교육생 100명을 모집해 창업과 취업에 필요한 커피 관련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선발자에겐 커피 최신 트렌드와 지식, 효과적인 고객 서비스, 음료 품질 및 위생관리, 매장 손익 관리와 같은 교육을 제공한다. 예비 창업자가 카페나 식당을 차릴 때 주의해야 할 점과 경험 부족으로 인한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스타벅스 전문가의 다양한 매장 운영 노하우를 전수한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스타벅스에 입사할 수도 있다. 중장년 바리스타 입사자는 일반 스타벅스 파트너와 동일한 근무 조건과 복리후생, 승진 기회가 주어진다.
 
스타벅스 송호섭 대표이사는 “이번 프로그램이 중장년층에게 또 다른 출발이 될 수 있는 실질적 계기가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중장년층의 사회 경험은 스타벅스의 현재 파트너와도 조화롭게 어우러져 우리의 귀중한 자산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스타벅스 리스타트 프로그램 참여를 희망하면 10일부터 19일까지며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홈페이지(www.semas.or.kr)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부산 사하시니어클럽이 운영하는 '휴카페'를 스타벅스 재능기부 카페 10호점으로 새롭게 오픈했다.   사진은 지난달 3일 스타벅스 재능기부 카페 10호점 오픈식에서 송호섭 대표이사(왼쪽 네번째)가 김태석 사하구청장(왼쪽 다섯번째)에게 현판을 전달하는 모습. 사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커피코리아가 부산 사하시니어클럽이 운영하는 '휴카페'를 스타벅스 재능기부 카페 10호점으로 새롭게 오픈했다. 사진은 지난달 3일 스타벅스 재능기부 카페 10호점 오픈식에서 송호섭 대표이사(왼쪽 네번째)가 김태석 사하구청장(왼쪽 다섯번째)에게 현판을 전달하는 모습. 사진 스타벅스커피코리아

스타벅스는 그동안 취업 취약 계층을 대상으로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2013년부터 여성가족부와 경력단절 여성 재고용 프로그램 협약을 맺고 출산이나 육아 문제로 퇴사한 스타벅스 전직 점장 및 부점장 출신 경단녀에게 재취업 기회를 주는 ‘리턴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 프로그램을 통해 올해 상반기까지 106명이 일터로 복귀했다. 이 밖에 장애인 바리스타 채용, 어르신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도 운영 중이다. 
 
곽재민 기자 jmkwa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