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쥬얼리 출신 이지현, 두 번째 이혼설…SNS 비공개

[사진 이지현 인스타그램]

[사진 이지현 인스타그램]

 
걸그룹 쥬얼리 출신 이지현이 재혼한 지 3년 만에 이혼설에 휩싸였다.
 
4일 스포티비뉴스에 따르면 이지현은 지난 2017년 재혼한 A씨와 이혼했으며, 현재 두 아이와 함께 생활하고 있다.
 
이지현은 앞서 지난 2013년 B씨와 결혼했지만 3년 만인 2016년에 협의 이혼했다. 당시 이지현은 두 자녀를 직접 키우기 위해 재산분할과 위자료를 포기하고 양육비만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이지현은 소속사가 없으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도 비공개로 전환했다.  
 
한편 이지현은 지난 1998년 걸그룹 써클로 데뷔했다. 이후 2001년 걸그룹 쥬얼리에 합류해 ‘니가 참 좋아’, ‘슈퍼스타’ 등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2006년 팀을 탈퇴하고 배우로 전향한 이지현은 드라마 ‘사랑하기 좋은 날’(SBS), ‘내일도 승리’(MBC) 등에 출연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