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해시드, 디파이 프로젝트 신세틱스에 투자 집행

[출처: 신세틱스]

 

블록체인 투자사인 해시드가 합성토큰 발행 및 거래 플랫폼인 신세틱스에 투자를 집행했다. 이번 투자 라운드에는 해시드와 더불어 파라캐피털·쓰리에로우 등의 해외 투자사들이 함께 참여했다.

 

#”신세틱스는 합성 토큰에 대해 가장 급진적으로 고민하고 있는 팀”

2017년에 설립된 신세틱스는 주식·금·법정화폐 등의 실물자산의 가격을 추종하는 합성토큰을 발행하고 거래할 수 있는 동명의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 신세틱스에서는 비트코인·이더리움 등 다양한 암호화폐를 포함하여 미국달러·유로화· 엔화를 비롯한 법정화폐, 금·은 등의 귀금속, FTSE·닛케이와 같은 주요 국가의 주가지수 등이 발행되어 거래되고 있다. 신세틱스에 따르면 향후 애플·테슬라 등, 인기있는 주식의 합성토큰 상품도 출시할 계획이다.

 

이번 신세틱스 투자에 대해 해시드 김서준 대표는 “신세틱스는 합성 토큰에 대해 가장 급진적으로 고민하고 있는 팀이다”라며 “현재 탈중앙화 금융 생태계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데, 합성토큰이 보편화 되면 암호자산에 관심이 없는 일반 투자자들까지 생태계에 유입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박상혁 기자 park.sanghyu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