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당정 "예상보다 더 많은 주택공급…상당수 공공임대·분양"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왼쪽 두번째)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부동산 시장 안정화를 위한 주택공급 확대방안 당정협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왼쪽 두번째)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부동산 시장 안정화를 위한 주택공급 확대방안 당정협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부와 여당이 주택공급을 확대하는 방안에 대해 예상보다 많은 주택공급 확대 방안이 있을 것이라고 예고했다.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부동산 시장 안정화를 위한 주택공급 확대방안 당정협의'에서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모두발언을 통해 "오늘 확대 방안 발표는 언론과 시장의 예상보다 더 많은 공급물량"이라며 "공포수요를 진정시킬 수 있도록 공급이 이뤄지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늘어난 주택공급이 투기세력의 먹잇감이 되는 우는 범하지 않을 것"이라며 "투기 세력의 시장 교란 행위는 강력히 차단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조정식 민주당 정책위의장은 "3기 신도시를 통해 30만호를 공급하고, 용산 정비창 및 공공부지를 활용한 7만호 등 지속적으로 주택공급확대를 추진해오고있다"며 "2023년 이후에도 안정적인 공급이 필요하고, 시장의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서울 권역에 공급 확대 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도 이번 공급대책과 관련해 "무주택, 청년들을 위한 공공분양과 장단기 임대가 최대한 운용되도록 고려했다"며 "정부는 본회의 논의와 함께 강력한 수급이 동시에 작동하도록 해 실수요자 보호를 극대화하고 투기를 막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민주당과 정부는 이날 협의에서 주택공급 확대 계획 최종안을 조율하고, 정부 발표를 통해 대책을 내놓는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