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찰, 전 여자친구 살해하고 음독한 30대 男 구속

중앙포토

중앙포토

 
경기 성남시 분당구의 아파트에서 전 연인을 살해한 뒤 전라남도 고흥군에서 음독한 채 발견된 30대 남성이 구속됐다. 경기 성남분당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30대 A씨를 구속했다고 15일 밝혔다.
 
A씨는 11일 오전 8시 40분쯤, 전 여자친구 B씨의 아파트에서 흉기를 휘둘러 B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집 안이 소란스럽다”는 아파트 경비원의 신고를 받고 119구조대원과 출동해 오전 9시쯤 A씨를 발견했다.  
 
직후 경찰은 A씨가 전라남도로 달아난 정황을 포착했고, 7시간만인 오후 4시쯤 고흥군의 한 야산에서 A씨를 찾아냈다. A씨는 독극물을 마신 뒤 피를 흘리며 쓰러진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퇴원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피해자와 언쟁을 벌이다 우발적으로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병준 기자 lee.byungjun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