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탁하면 항균성 저하' 지적에…유니클로, 크루넥T 환불키로

유니클로 에어리즘 코튼 크루넥 T. [사진 유니클로]

유니클로 에어리즘 코튼 크루넥 T. [사진 유니클로]

유니클로의 ‘에어리즘 크루넥T’ 제품이 세탁할수록 항균 성능이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니클로는 한국소비자원의 권고로 이 제품에 대한 교환ㆍ환불 조치를 할 예정이다.
 
한국소비자원은 기능성 이너웨어 7개 제품을 시험ㆍ평가해 이같은 결과가 나타났다고 15일 밝혔다. 기능성 이너웨어는 여름철 땀 흡수와 신속한 건조 기능을 강조하며 다양한 브랜드에서 판매되고 있지만 객관적인 품질 정보가 부족했다.
 
이번 시험 대상 제품은 △데이즈 올시즌남티반1호(EMARN0115) △비와이씨 보디드라이쿨U넥티#1(BWT4575) △스파오 크루넥반팔솔리드(SPMRA25U02-00) △에잇세컨즈 크루넥반팔(420342LY51) △유니클로 에어리즘크루넥T(371-423524)ㆍ에어리즘코튼크루넥T(371-423527) △탑텐 크루넥반팔(MSA2US1201A) 등이다.
 
이중 유니클로의 ‘에어리즘 크루넥T’와 탑텐의 ‘크루넥 반팔’ 제품은 세균 등 미생물을 제거하거나 증식을 억제하는 항균 성능이 있다고 표시되어 있었다.
 
그러나 항균성 시험 결과 유니클로는 개별 제품에 따라 성능에 차이가 있는데다, 세탁을 하면 항균성이 99.9%에 미치지 못하는 제품도 있었다. 소비자원은 “항균성을 기대하기 어렵다”고 결론 냈다. 유니클로를 운영하는 에프알엘코리아는 소비자원 권고를 받아들여 제품을 교환ㆍ환불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탑텐의 경우 10번 세탁 후에도 항균성 99.9%를 유지했지만 시험방법이나 균의 종류, 시험 결과 등에 대한 내용은 제품이나 홈페이지 등에 나와 있지 않았다. 이는 유니클로 제품 역시 마찬가지였다.
 
탑텐을 운영하는 신성통상은 관련 내용을 제품에 표시할 예정이며, 에프알엘코리아는 제품의 항균 성능 표시를 삭제하기로 했다.  
 
한편 안전성 관련 기준은 시험 대상 제품 7종이 모두 충족했으며 내세탁성, 내구성, 혼용률 등도 이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땀을 빠르게 흡수하는 정도인 흡수성 역시 모든 제품이 4급 이상으로 우수했다. 흡수성은 5급에 가까울수록 우수한 것으로 평가된다. 또 10번 반복 세탁한 뒤에도 기능 저하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흡수한 땀이나 물을 빠르게 건조시키는 성능인 건조 속도를 시험한 결과 데이즈 ‘올시즌남티반1호’, 유니클로 ‘에어리즘크루넥T’, 탑텐 ‘크루넥반팔’ 제품이 상대적으로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제품들은 10번 세탁한 뒤에도 건조 속도가 다른 제품보다 빨랐다.
 
가격은 대부분 1만2800~1만2900원으로 비슷하지만 비와이씨 보디드라이쿨U넥티#1는 2만1000원으로 가장 비쌌다. 무게는 유니클로 에어리즘크루넥T가 179.8g으로 가장 무거웠다.  
 
김경희 기자 amato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