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뱃속 아이도 코로나 감염…대부분 아이는 회복" 佛 연구결과 나와

로이터통신=연합뉴스

로이터통신=연합뉴스

 
프랑스에서 배 속의 아이가 산모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감염된 사례가 발견됐다. 14일(현지시간) 영국 가디언은 프랑스 의료계에서 배 속에 있는 아이가 산모로부터 코로나19에 감염된 첫 사례가 확인됐다고 보도했다.  
 
가디언에 따르면 지난 3월 24일, 임신 후기의 산모 A(23)가 발열과 기침 증세를 보여 병원에 이송됐다. 직후 그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사흘 뒤 산통이 와 제왕절개 수술을 받고 출산했다. 아이는 출생 즉시 신생아 중환자실로 격리됐다.
 
하지만 아이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체 검사를 진행한 결과, 아이 역시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드러났다. 의료진은 감염 경위를 추적한 결과 코로나바이러스가 모친의 혈액에서 태반으로 퍼졌고, 태반에서 복제돼 아이를 감염시켰다고 결론 내렸다.
 
코로나19 감염에도 아이는 건강한 상태였지만, 사흘째부터 아이는 근육 경련을 일으켜 머리와 목, 등이 뒤로 굽어졌다. MRI 스캔 결과 신경학적 손상의 부작용인 신경교종 증후도 발견됐다.  
 
다만 아이는 별다른 치료법 없이 자연스럽게 코로나19로부터 회복한 것으로 전해졌다. 가디언은 현재 아이가 건강한 상태라고 보도했다.
 
이번 사례 연구는 세계적인 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Nature Communications)’에 실렸다. 연구진은 태어난 지 얼마 되지 않아 코로나19에 감염된 아이들의 사례를 추적해 조사했다. 이번 사례를 발견하기 전까지 연구진은 출생 과정 중에 코로나19에 감염됐을 가능성을 배제하지 못했다.
 
프랑스 파리 앙투안 베르클레르 병원에서 소아과 및 신생아 중환자 치료를 맡는 다니엘 드 루카 박사는 “불행히도 이 사례에서 (산모로부터의) 감염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면서 “임상의들은 이런 일이 일어날 수 있다는 것을 알고 있어야 한다. 물론 이는 흔치 않은 사례이지만 임상 진단에서 이 가능성이 고려돼야 한다”고 설명했다.
 
루카 박사는 “나쁜 소식은 이제 바이러스가 아이들을 공격하고, 증상을 유발한다는 점을 알게 됐다는 것이다. 좋은 소식은 아이들이 잘 회복했고, 임상적으로 건강하다는 것”이라며 “임산부들은 안심해도 좋다. 대부분 경우 아이에게는 아무런 악영향이 없다”고 밝혔다.
 
앤드류 섀넌 런던 킹스컬리지 산부인과 교수도 “영국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산모 244명의 출생아 중 95%는 바이러스의 징후를 보이지 않았고, 감염되지 않은 아이들과 유사한 검사 결과를 보였다”고 말했다.
 
이병준 기자 lee.byungjun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