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검언유착’ 의혹 사건 수사심의위 24일 개최

13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 건물에 휘날리는 검찰 깃발이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13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검 건물에 휘날리는 검찰 깃발이 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이른바 ‘검언유착 의혹’ 사건을 심의할 검찰수사심의위원회가 오는 24일 오후 2시 열린다.
 
14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검찰청은 오는 24일 오후 2시 수사심의위를 열기로 결정하고 신청인 측에 통보했다.
 
앞서 서울중앙지검 시민위원회는 지난달 29일 부의심의위원회를 열고 이철(55) 전 밸류인베스트코리아(VIK) 대표 측의 신청을 받아들여 수사심의위 소집을 결정했다. 이 전 대표는 검언유착 의혹 사건과 관련해 이동재(35) 전 채널A 기자에게 협박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당사자다.  
 
대검찰청 검찰수사심의위원회는 검찰 외부위원들로 구성된 기구로, 기소의 타당성 수사의 계속 여부 등을 따진다.
 
앞서 이 전 기자 측도 검찰수사심의위원회 소집을 요청했지만 전날 서울중앙지검 검찰시민위원회가 부의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