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HUG, 연말까지 2억 이하 전세 보증금 보증료 80% 할인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2억원 이하 전세보증금반환보증·전세자금대출특약보증 상품의 보증료를 80% 낮춘다.  
전세 보증금이 적힌 공인중개사 사무소 앞. [중앙포토]

전세 보증금이 적힌 공인중개사 사무소 앞. [중앙포토]

 
HUG는 지난달 22일 발표한 공공성 강화 방안에 따라 지난 1일부터 전세보증금반환보증을 비롯한 총 13개 상품에 대해 보증료 인하를 적용할 방침이라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전세보증금반환보증, 임대보증금보증, 주택임차자금보증, 전세자금대출특약보증 등 4개 보증 상품의 보증료는 올해 말까지 70∼80% 내린다.  
 
전세보증금반환보증과 전세자금대출특약보증의 보증료율은 전세보증금이 2억원 이하면 80%, 2억원을 초과하면 70%를 감면해준다.  
 
또 임차인이 저소득층이나 다자녀 가구 등 사회 배려계층에 해당하는 경우엔 추가 보증료 할인이 적용될 방침이다.  
 
이 밖에 후분양 대출보증, 하자보수보증, 인허가보증, 조합주택시공보증, 하도급 대금지급보증, 기금건설자금대출보증, 모기지보증, 전세임대반환보증, 전세임대 임차료지급보증 등 9개 상품의 보증료는 올해 말까지 30% 낮춘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