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돌아온 LG 이형종, 커피차도 함께 잠실로

이형종 커피차

이형종 커피차

'광토마' 이형종(31)이 돌아왔다. 복귀와 함께 커피로 기다려준 이들에 대한 고마움도 함께 전했다.
 
이형종은 지난 10일 NC 다이노스전에서 올시즌 첫 출장했다. 이형종은 개막 직전인 5월 1일 두산과 연습경기에서 손등에 공을 맞아 중수골 골절 부상을 입었다. 이형종은 복귀 첫 타석에서 안타를 때려내는 등 2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하며 복귀를 신고했다.
 
12일 경기를 앞둔 잠실구장엔 커피차량 한 대가 눈에 띄었다. 이형종이 선수단, 구단 관계자들에게 고마움을 표현하기 위해 준비한 것이었다. LG 구단 관계자는 "이형종이 다음 달 출산을 앞두고 있다"고 귀띔했다. 이형종은 지난 2018년 결혼했다. 스프링캠프에서 만난 이형종은 "확실히 결혼을 하면 야구를 잘 한다는 말을 알겠다"고 웃기도 했다. 이형종의 아내도 잠실구장으로 와 '내조'를 했다.
 
김효경 기자 kaypubb@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