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일기획 강남사업장 ‘GT타워’ 코로나 확진자 발생…사업장 폐쇄

제일기획 서울 서초동 강남사업장 ‘GT 타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해당 사업장이 폐쇄됐다.
 
12일 제일기획 등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10시쯤 강남사업장 해당 직원으로부터 코로나19 확진 사실을 통보받은 제일기획은 전체 임직원에게 확진자 발생 메시지를 전송했다. 이 회사 측은 “임직원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서초동 GT타워 강남사업장을 즉시 폐쇄했다”며 “근무 공간에 대한 긴급 방역을 시행하고 질병관리본부의 매뉴얼에 따라 대응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GT타워. [중앙포토]

GT타워. [중앙포토]

 
제일기획은 방역당국과 함께 확진자의 동선과 접촉자를 파악하고 접촉자에 대해서는 자가격리와 함께 코로나 검사를 시행할 예정이다.

제일기획은 GT타워의 4개 층을 사용 중이다. 확진자가 근무한 층은 방역일로부터 5일간, 다른 층은 3일간 사업장을 폐쇄한다고 이 회사는 전했다.

 
문병주 기자 moon.byungj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