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코로나19, 44명 신규확진…해외유입 23명·지역발생 21명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연일 꺾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방역당국은 8일 대전에서 감염된 바이러스가 전파력이 6배나 강력한 유럽형 변종 바이러스라고 밝혔다. 이날 대전 서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들이 시민들을 검사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연일 꺾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방역당국은 8일 대전에서 감염된 바이러스가 전파력이 6배나 강력한 유럽형 변종 바이러스라고 밝혔다. 이날 대전 서구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의료진들이 시민들을 검사하고 있다. [프리랜서 김성태]

중앙방역대책본부가 12일 0시 기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4명 늘었다고 발표했다. 누적 확진자는 1만 3417명이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해외유입이 23명, 지역발생은 21명이다.
 
오원석 기자 oh.wonseok@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