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세종에서 주택 화재로 5살·7살 어린이 2명 숨져

세종시에서 주택에 불이 나 어린이 2명이 숨졌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소방당국·경찰 오는 13일 합동감식

 
소방 당국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어린이 2명이 숨진 세종시 연서면 주택 화재를 진압한 뒤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연합뉴스

소방 당국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어린이 2명이 숨진 세종시 연서면 주택 화재를 진압한 뒤 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연합뉴스

 
11일 오후 1시 45분께 세종시 연서면 월하2리 복지회관 주변 한 주택에서 불이 났다는 주민 신고가 잇따라 접수됐다. 사고 당시 주택에서는 검은 연기가 치솟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신고 6분 뒤 소방차 11대와 소방관 29명이 현장에 도착해 진화 작업을 시작했지만, 불이 주택 전체로 번진 상태였다. 소방관들이 진입한 집 안에선 1시 57분께 5살과 7살 어린이가 숨진 채 발견됐다.
 
불은 주택 내부를 모두 태운 뒤 오후 2시 9분께 진압됐다. 화재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소방당국과 경찰은 오는 13일 합동 감식을 벌여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할 방침이다.
 
세종=진창일 기자 jin.changil@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