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정세균 "다주택 고위공직자, 하루빨리 매각하도록 조치"

정세균 국무총리.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8일 "최근 부동산 문제로 여론이 매우 좋지 않다"며 "고위 공직자들이 여러 채의 집을 갖고 있다면 어떠한 정책을 내놓아도 국민의 신뢰를 얻기가 어렵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날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국무총리로서, 여기에 대부분 공직자들이 함께하고 계시기 때문에 특별히 말씀을 드린다"며 "다주택자의 경우 하루빨리 매각할 수 있도록 조치를 취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정 총리는 "시간이 흐른다고 해서 금방 지나갈 상황이 아니다. 심각한 상황이다. 고위 공직자들의 솔선수범이 필요한 시기"라며 "사실 이미 그 시기가 지났다는 생각"이라고 질책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국민이 무엇을 요구하든지 민감하게 반응하고 그에 대한 답을 내놓아야 한다"며 "이 점을 함께 공감하고 각자의 입장에서 최선의 정책들을 준비하고 대비해주시기를 특별히 당부드린다"고 덧붙였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