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내 폭행범"vs"일론 머스크와 외도"…조니 뎁·앰버 허드 진실공방 2라운드

미국 할리우드 스타 배우 조니 뎁(57)과 앰버 허드(34)가 7일(현지시간) 런던 고등법원에 출석해 진실공방을 벌였다.  

7일(현지시간) 마스크를 쓰고 영국 런던 고등법원에 출석한 조니 뎁. [AFP=연합뉴스]

7일(현지시간) 마스크를 쓰고 영국 런던 고등법원에 출석한 조니 뎁. [AFP=연합뉴스]

7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고등법원에 증인으로 출석한 앰버 허드. [AFP=연합뉴스]

7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고등법원에 증인으로 출석한 앰버 허드. [AFP=연합뉴스]

 
한때 부부 사이였던 이 둘은 서로가 가정폭력 피해자라고 주장하고 있다.  
 
이날 재판은 조니 뎁을 '아내 폭행범'(wife beater)으로 묘사한 영국 대중지 '더선'을 뎁이 명예훼손으로 고소한 사건으로, 앰버허드는 증인으로 출석했다.  
 
7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은 이날 런던 고등법원에서 뎁이 더선 발행인 뉴스그룹 뉴스페이퍼(NGN)와 주필 댄 우튼을 상대로 제기한 명예훼손 소송이 시작됐다고 전했다.  
 
우튼은 2018년 4월 더선 기사에서 뎁이 결혼 당시 부인 허드에게 폭력을 행사했다며 그를 '아내 폭행범'으로 표현했다.  
 
뎁 측은 재판에서 "뎁은 아내를 폭행한 적이 없다"며 "허드와 친구들이 거짓으로 지어낸 주장"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허드가 오히려 뎁에게 폭력적이었다고도 주장했다.  
 
뎁 측은 이와 함께 허드가 결혼 뒤 외도를 했다고도 폭로했다.  
24일 배우 앰버 허드와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의 인스타그램에 각각 게재된 사진. [인스타그램]

24일 배우 앰버 허드와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의 인스타그램에 각각 게재된 사진. [인스타그램]

 
허드가 2015년 결혼 직후 테슬라 CEO 일론 머스크와 바람을 피웠고, 동료 배우와 한 번 이상 혼외 관계를 가졌다고도 주장했다.  
 
반면 증인으로 출석한 허드는 뎁이 약물을 하거나 술에 취했을 때 상황을 기억하지 못해서 대화를 녹음해뒀다고 밝혔다.  
 
2011년 영화 '럼 다이어리'를 촬영하며 만난 뎁과 허드는 2015년 2월 결혼했으나 18개월 만에 합의 이혼했다.  
 
허드는 뎁이 가정 폭력을 저질렀다고 주장하며 고소했다가 취하하기도 했다. 반면 뎁은 허드의 주장이 거짓이라며 명예훼손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했다.  
 
한 언론매체가 허드가 뎁에게 폭력을 시인하는 내용의 녹취록을 공개하면서 이들을 둘러싼 논쟁이 계속되고 있다고 외신은 전했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