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삼성전자 2분기 영업이익 8조 1000억원…'어닝서프라이즈'

삼성전자가 2020년 2분기에 매출 52조원, 영업이익 8.1조원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발표했다. 
서초동 삼성사옥. 연합뉴스

서초동 삼성사옥. 연합뉴스

 
7일 삼성전자는 보도자료를 내고 "2020년 2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 52조원, 영업이익 8.1조원을 예상한다"고 밝혔다. 
 

이번 실적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 속에서 나온 '어닝서프라이즈'다. 
 
전 분기(6조4500억원)와 비교해서는 25.58% 증가했고, 지난해 동기(6조6000억원)와 비교해서는 22.73% 늘어난 실적이다. 
 
매출은 52조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36% 감소했다. 전분기에 비해서도 6.02% 줄었다.
 
그러나 매출액 대비 영업이익 비율인 영업이익률은 15.6%로 2018년 4분기(24.2%) 이후 가장 높았다.
 
2분기 삼성전자가 거둔 영업이익은 최근 시장 전망치를 훌쩍 뛰어넘는 수준이다. 
 
특히 반도체 부문이 삼성전자 실적 개선에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스마트폰 판매 감소에도 불구하고 코로나로 인한 재택근무, 온라인 수업, 화상회의, 게임 등 언택트(비대면) 수요 증가로 서버·PC 업체들의 반도체 수요가 증가한 덕분이란 해석이 나온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