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혜림·신민철 비공개 결혼…“응원감사, 예쁘게 잘 살겠다”

원더걸스 출신 혜림. 사진 르 엔터테인먼트

원더걸스 출신 혜림. 사진 르 엔터테인먼트

 
그룹 원더걸스 출신 혜림(28)과 태권도 선수 신민철(34)이 부부가 됐다.
 
5일 혜림 소속사 르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두 사람은 이날 서울 강남 모처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가족과 친척, 원더걸스 멤버 등 가까운 지인들만 참석했으며 신혼여행은 후일을 기약하기로 했다고 소속사는 전했다.
 
혜림은 소속사를 통해 “오늘 많은 분들의 축복으로 결혼식을 올릴 수 있어서 감사한 마음”이라며 “연애 공개부터 결혼 공개까지 쉽지 않은 결정이었으나 팬분들과 더불어 많은 분들께서 축하해 주셔서 감사할 뿐”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저희 부부를 예쁘게 봐주시고 새 출발을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께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예쁘게 잘 살겠다”고 덧붙였다.
 
2010년 원더걸스에 합류한 혜림은 그룹 해체 뒤 학업과 함께 배우 활동 등을 했으며 현재는 같은 그룹 출신 유빈이 설립한 르 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틀고 활동 중이다. 신민철은 익스트림 태권도 팀 ‘미르메’ 대표로 활동 중이다.
 
두 사람은 2013년부터 7년 동안 연애를 이어왔다. 지난 4월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 출연하며 열애 사실을 밝혀 화제가 됐다. 이후 혜림은 방송에서 프러포즈와 결혼 준비 과정 등을 공개하며 눈길을 끌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