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포대교 인근서 폭발물 '쾅'···가슴에 파편 박힌 70대 위독

연합뉴스

연합뉴스

지난 4일 오후 6시 49분께 경기 고양시 덕양구 김포대교 인근에서 종류를 알 수 없는 폭발물이 터져 70대 남성 A씨가 크게 다쳤다.
 
5일 경기 고양경찰서에 따르면 A씨는 인근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 구급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가슴 부위 파편 제거 수술을 받았으나 위중한 상태다.
 
사고가 발생한 곳은 군부대가 관리해오다가 2014년 한강 철책을 제거한 뒤 민간에 개방한 지역이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폭발물의 잔해를 수거해 정밀분석을 의뢰할 방침이다.
 
군부대도 폭발물처리반을 투입해 추가 폭발물이 있는지를 확인하고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