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동권리보장원 출범 1주년 온라인 기념행사 개최

[아동권리보장원 비전선포식]

[아동권리보장원 비전선포식]

[비전선포식 포스터]

[비전선포식 포스터]

 
아동권리보장원(원장 윤혜미)은 3일, 출범 1주년을 맞아 기념행사를 개최하였다.  

- 디지털 비전선포식 및 아동권리국제포럼 웨비나 개최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유튜브 생중계 및 화상회의 시스템을 활용하여 온라인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는 1부 디지털 비전선포식과 2부 아동권리국제포럼으로 구성되었다.
 
1부 비전선포식(10:30~11:30)에서는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과 국회 고영인, 김성주 의원의 축하영상을 시작으로 ’아동이 바라는 대한민국‘을 주제로 한 아동대표의 발표와 윤혜미 아동권리보장원장의 비전 2030 발표 및 퍼포먼스가 이어졌다.  
 
아동 대표로 나선 박승현(대전문정중3, 대한민국아동총회 16기 의장) 군은 ”아동이 경쟁위주의 교육에서 벗어나 진정한 나 자신을 찾아갈 수 있고, 아동이 직접 참여하고 함께 대화할 수 있는 기회 확대와 제도적 보완이 필요하다“고 하며,
 
”아동이 스스로 도전의식과 자신감을 갖고 당당하게 사회의 구성원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나와 가정, 사회 모두가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윤혜미 아동권리보장원장은 아동중심, 전문성, 소통, 포용과 혁신·성장을 핵심가치로 하는 아동권리보장원의 오늘과 향후 10년의 미션과 비전을 소개하였다.
 
윤혜미 원장은 ”모든 아동이 안전하고 행복한 아동기를 누릴 수 있는 사회를 만들어가고자 한다”고 말하며,  
 
“아동이 주도하고, 아동을 존중하며, 아동이 중심에 서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여 아동과 함께 성장하는 아동권리 실현의 중심기관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진 2부(13:30~14:30)에서는 “국제 아동복지의 미래와 전망”을 주제로, 국내외 아동복지전문가 18인의 주제발표와 토론으로 구성된 ’아동권리 국제포럼‘ 개최되었다.  
 
첫 번째 주제인 ’아동권리 보장을 위한 국가와 사회의 역할 및 과제‘에 대해, 국립대만대학교 첸 유웬(Yu-Wen Chen) 교수는 대만의 아동권리협약 입법 과정과 그 과정에서 NGO와 정부의 역할에 대해 설명하고 아동권리의 증진 방안으로 ’아동의 참여 확대‘를 강조했다.  
 
유니세프 이노센티 연구소 도미닉 리차드슨(Dominic Richardson) 소장은 아동과 가족을 위한 정부 지출을 분석하고, 아동권리보장을 위한 국가 시스템 강화 및 정책 설계의 필요성을 제언했다.  
 
이화여자대학교 사회복지학과 정익중 교수는 한국 아동정책 환경 변화와 현황을 짚어보고, 아동정책 수립 시 아동의 참여권 확대 및 아동·청소년 정책 통합 등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이후 고득영 보건복지부 인구아동정책관, 김성근 교육부 학교혁신지원실장, 구은미 한국아동권리학회 회장, 이혜진 한국아동단체협의회 사무총장, 김혜선 아동권리보장원 부원장이 아동권리를 위한 정책개발과 국가의 책임에 대해 토론하였다.  
 
 
두 번째 주제인 ’아동의 목소리 어떻게 반영할 것인가“에 대해서는, 이창호 한국청소년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청소년 정치 참여에 대한 한국과 외국의 실제 사례를 통해 아동 선거권 확보에 대해 발표하였으며, 장영인 한라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는 아동정책 수립에서 아동 참여 기회를 확대할 것을, 박경현 샘교육복지연구소장은 학교사회복지사 역할 강화를 제안하며 아동의 의견을 존중하는 사회적 분위기 조성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이후 이어진 토론에서는 김민 한국청소년복지학회 회장, 배진형 한국학교사회복지학회 회장, 최웅 한국학교사회복지사협회 회장, 김순이 월드비전 국내사업본부장, 김선숙 아동권리보장원 아동정책평가센터장이 가정, 학교, 지역사회 등에서 아동의 목소리를 반영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토론하였다.
 
윤혜미 원장은 ”아동권리보장원 출범 1주년을 맞아 의미 있는 행사를 개최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고 하며,
 
”우리나라 아동복지 정책 및 서비스를 지원하는 핵심기관으로서 아동권리보장원의 성장을 함께 응원해주길 바라며, 이번 기념행사가 우리나라 아동복지의 청사진을 그려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아동권리보장원은 아동복지법에 의해 출범한 공공기관으로 아동돌봄, 아동보호, 아동자립지원, 아동권리 증진 등 아동복지정책과 서비스를 종합적으로 개발·지원하고 있는 아동권리 실현의 중심기관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