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집값, 잡기는 잡을 수 있나?

요즘 부동산 시장이 혼란스럽다. 수많은 정부 대책에도 집값이 또 들썩이고 있어서다. 각종 대출 규제에 막혀 주택 구입이 어려워진 ‘3040 세대’(30~40대)의 불만도 커지고 있다. 정부가 강력한 규제로 계속해서 시장을 누르면 집값을 잡을 수 있을까. 부동산을 둘러싼 핵심 이슈 다섯 가지를 뽑아 전문가 다섯 명의 목소리를 들어봤다. 시중에 풀린 유동성이 3000조원을 넘어서면서 부동산 시장을 자극하고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공통된 의견이었다. 부동산이 아닌 투자처로 이런 유동성이 옮겨가기 전에는 집값을 잡기가 쉽지 않다는 목소리가 컸다. 현재까지 정부의 대책은 집값이 오르는 지역을 쫓아다니는 ‘땜질 처방’이 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왔다. 각종 규제의 남발이 오히려 주택시장의 내성을 키운다는 주장도 있다.  
 

부동산 전문가 5인에 물어보니
3000조 유동성 집값 자극하는데
정부 땜질처방 남발, 내성만 키워

정리=염지현·최현주 기자 yjh@joongang.co.kr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jong@joongang.co.kr
21번 대책에도 집값 오르는 이유는.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21번 대책에도 집값 오르는 이유는.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대책으로 집값 잡을 수 있나.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대책으로 집값 잡을 수 있나.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정부 정책 뭐가 잘못됐나.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정부 정책 뭐가 잘못됐나.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30·40대가 분노하는 이유는.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30·40대가 분노하는 이유는.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집값 안정시킬 방법은.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집값 안정시킬 방법은.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