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멀티 프리미엄 갖춘 계룡 한라비발디 더 센트럴 잡아라…6~8일 청약


㈜한라(구, 한라건설)가 충남 계룡시 계룡대실지구 1블럭에서 멀티 프리미엄 아파트 ‘계룡 한라비발디 더 센트럴’ 모델하우스를 지난 6월 26일 오픈하고 본격 분양에 들어갔다. 지하 2층~지상 25층, 12개 동에 중소형(전용면적 기준 59~84㎡) 905세대로 조성되는 대단지 브랜드 아파트다. 규모별로는 59㎡A형 606세대, 72㎡A형 199세대, 84㎡A형 100세대다. 1~2인 가구와 신혼부부에게 선호도가 높은 59㎡A형이 전체 물량의 67%를 차지한다. 7월 6일이 특별공급, 7일이 1순위, 8일이 2순위 청약일이다.
 
이 아파트의 최우선 장점은 희소성으로 계룡시는 최근 신규 분양이 거의 없다. 계룡시내 아파트 1만1326세대 중 10년이 넘은 아파트가 8684세대로 전체의 77%를 차지한다. 국토교통부가 6월 1일 발표한 ‘2019년 주거실태조사’에 따르면 최근 이사한 가구의 절반가량인 42.6%가 이주 원인으로 ‘시설이나 설비 상향’을 꼽았다. 새집에 대한 교체 수요가 주원인이라는 의미이다.
 
두 번째 장점은 도시개발지구 아파트라는 점이다. 택지지구나 도시개발지구는 토지 일괄 매입을 통해 개발되기 때문에 주거공간, 상업부지, 학교, 공원 등이 계획적으로 구성되어 생활인프라가 편리하다. 계룡 대실지구는 충남 계룡시 두마면 농소리과 금암동 일대에 조성된 연면적 60만5359㎡ 규모의 미니 신도시급 도시개발지구다. 1만1000명이 입주할 수 있는 4000세대가 들어설 예정이다. ‘계룡 한라비발디 더 센트럴’은 이곳에서 지난 5월 1순위 청약에서 최고 13대 1의 높은 경쟁률로 청약을 마감하고 계약도 4일 만에 조기 완료됐다.
 
세 번째는 계룡 대실지구와 인접한 대전 부동산시장이 2018년 이후 지금까지 호황세를 유지하고 있다는 점이다. 대전은 청약경쟁률과 집값상승률 등 모두 전국 상위권에 속해 있다. 다만 8월부터 적용되는 전매제한 확대조치로 소유권 이전 등기 시까지 분양권 전매행위가 제한된다. 5·11 부동산 정책에 대전시가 포함됐기 때문이다. 반면 계룡지구는 규제 대상에서 제외돼 있다.
 
네 번째는 뛰어난 교통망이다. ‘계룡 한라비발디 더 센트럴’은 대전 관저지구와 인접해 있으며, 교통망이 우수하다. 대전 둔산 및 세종시까지 차량으로 30분이면 이동이 가능하다. 충청권 광역철도가 개통되면 대전 접근성은 더욱 좋아져 대전 배후 주거단지로서 손색이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사업지 인근에 호남고속도로 계룡 나들목(IC)이 1.5Km 떨어져 있고 KTX 호남선 계룡역은 차량으로 3분 거리다. 특히 대전 관저지구와는 9Km 거리로 4번 국도(현재 확장공사 진행 중)를 통해 차량으로 10분이면 접근이 가능하다. 1번 국도를 이용하면 논산 및 세종시로 이동하기도 편리하다.
 
다섯째는 뛰어난 입지 경쟁력이다.·중·고교 도보 통학권에 공원 및 수변공간과 맞닿아 있어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사업지 인근에 대형 유통업체가 들어서게 되면 학세권 역세권 몰세권의 ‘트리플 프리미엄’을 갖추게 돼 지역 랜드마크 아파트로서 자리매김하게 가능성이 크다. 주변에 편의시설도 다양하게 구비돼 있다. 계룡시청을 비롯해 공공청사가 입주해 있고 계룡 문화예술의 전당, 홈플러스 등을 하기에 편리하다.
 
여섯째는 뛰어난 아파트 품질이다. ‘계룡 한라비발디 더 센트럴’은 풍부한 일조량과 실내 쾌적성을 높이기 위해 전체 아파트를 남향 중심으로 배치했다. 카드키 하나로 공용 현관까지 한 번에 출입할 수 있는 원패스시스템과 동별 무인택배시스템도 갖춰진다. 실내 모든 공간에서 미세먼지를 케어하고 실시간 실내 공기질을 모니터링 할 수 있는 공기청정환기 시스템은 유상 옵션으로 제공된다.
 
마지막으로 쾌적한 생활여건이다. 단지 남측에 위치한 근린공원과 바로 연결되는 산책로가 조성되어 숲세권 아파트의 쾌적한 생활을 누릴 수 있다. 현재 단지 옆으로 흐르는 농소천 수변공원이 갖추어져 있어 입주와 동시에 편리한 공원생활이 가능하며, 일부 세대에서는 하천조망이 가능하다. 아파트 입주시점에 맞춰 어린이공원, 소공원 등도 준공될 예정이어서 풍부한 녹지 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편의시설도 다양하다. 수험생 및 입주민의 자기 계발을 위한 공부방이 남녀 분리방식으로 조성하고, 개인실도 제공된다. 각종 정보 열람 및 독서를 위해 도서관도 만들어진다. 실내 운동시설로는 스크린골프와 퍼팅연습장을 갖춘 골프연습장과 휘트니스, GX 룸을 갖춘 체력단련실도 운영된다. 게스트하우스, 맘스스테이션, 다목적실 등도 갖추고 있다.
 
한라 분양관계자는 "대전 인근 신흥 주거단지 및 투자처로 각광 받고 있는 계룡시는 KTX 호남선과 호남고속도로, 1번 국도, 4번 국도 등 편리한 교통여건으로 대전 접근성이 뛰어나다”며 “대전광역시 거주자와 계룡시내 노후 아파트 이전 수요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윤근호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