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일랜드 리솜, 7월 10일 문 연다

아일랜드 리솜, 7월 10일 문 연다

아일랜드 리솜, 7월 10일 문 연다

지난해부터 전관 리모델링을 진행해 온 안면도 리솜오션캐슬이 '아일랜드 리솜'으로 이름을 바꾸고 오는 7월 10일 로맨틱 선셋 감성리조트로 새롭게 탄생한다.  
 
호반호텔&리조트가 운영하는 아일랜드 리솜은 천혜의 자원이 잘 보존돼 있는 꽃지해수욕장에 위치한 해안국립공원 내 국내 유일의 리조트다. 특히 객실에서 조망되는 꽃지해변의 할미할아비 바위는 서해안 3대 일몰지로도 유명해 극강의 오션뷰를 자랑한다.  
 
이번 리노베이션을 통해서 248실의 객실은 물론 부대시설 전체가 새롭게 바뀌며 특히 휴미락 콘텐츠를 강화했다. 꽃지해변과 바로 이어진 야외 비치테라스 ‘아일랜드 57‘은 썬셋뷰를 완벽하게 누릴 수 있는 문화공간이자 미식공간으로 2030대의 젊은 고객을 겨냥했다. 이태원 맛집인 돈스파이크의 ‘로우앤슬로우’ BBQ와 리조트의 시그니처 버킷칵테일을 즐길 수 있고 주말에는 다양한 문화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리조트 ‘선셋하우스’에는 미쉐린 맛집인 ‘파스타포포’와 간장게장으로 유명한 ‘화해당이 입점해 미식가들에게 새로운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바다를 바로 마주할 수 있는 인피니티풀도 신설된다. 이벤트탕, 유아풀, 키즈플레이 등의 야외 스파 및 실내수영장과 지하 420m 암반용출의 해수 사우나도 이용할 수 있다.  
 
이 외에도 북콘서트나 클래스가 열리는 복합문화공간과 사진관, 키즈존 등이 마련되며 6개의 대중소연회장은 최고의 장비와 시설로 업그레이드 된다.
  
권지예 기자 kwon.ji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