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대원칸타빌 시공사 대원, 엑셀러레이터 더인벤션랩과 합자 계약 체결

 
대원은 최근 유망기업 투자 확대를 위해 더인벤션랩과 합자조합을 결성하였다. 투자합자조합의 규모는 5.5억원이며 1년 내 3~5개의 초기 스타트업에 1~2억 내외로 투자하고, 2년 차에 추가로 조합 규모를 늘려갈 예정이다.
 
'대원·더인벤션랩 초기기업 합자조합'은 보유한 한국-베트남 비즈니스 네트워크와 인적 역량을 지원하고 유망한 유아-교육-커머스 분야의 초기 스타트업팀에 투자하는 것을 목표로 할 전망이다. 합자사인 더인벤션랩 역시 사업 컨설팅 전문기관으로 초기단계 유망기업 발굴 업무를 담당할 예정이다.  
 
대원은 2000년 초부터 베트남에 진출하여 현지 아파트 및 주상복합 등 건설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베트남에서 ‘대원 칸타빌’ 은 현지인들 사이에 고급 아파트브랜드로 인지되고 있다.  
 
더인벤션랩 김진영 대표는 “한국과 베트남에서 가장 활발히 사업을 전개 중인 대원과 함께 유아-교육-커머스 타겟 테스트 펀드를 결성하게 되어 한국 스타트업팀 뿐만 아니라, 현지에서 활동 중인 로컬 스타트업 팀의 초기 시드 투자도 가능해 졌다”며, “한국-베트남을 잇는 시드투자 영역에서 의미 있는 진전을 이뤄냈다”고 강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