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언택트 소비확산에 V-커머스 뷰티 플랫폼 '왈라뷰(wallaVU)' 인기

왈라뷰(wallaVU)

왈라뷰(wallaVU)

코로나19 확산 이후 비대면 소비 트렌드가 퍼지면서 화장품 업계에도 디지털 바람이 불고 있다. 화장품은 실사용 경험이 중요한 제품 특성상 오프라인 중심의 시장이 유지될 것으로 전망됐으나 최근 코로나19의 여파로 온라인 시장의 성장세가 두드러지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4월에 발표한 국내 주요 유통업체 매출 동향 자료에 따르면 코로나19 발생 이후인 지난 3월 주요 유통업체의 온라인 매출은 전년 동월 대비 16.9% 성장했으며, 화장품 부문 거래액은 전년 동월에 비해 19.1% 상승했다. 
 
세종텔레콤이 운영하는 V-커머스(비디오커머스) 뷰티 플랫폼이자 콘텐츠 유통 플랫폼, 왈라뷰(wallaVU)는 10~20대를 타깃으로 메이크업 노하우, 제품 발색 표현, 인기 아이템 비교 등 다양한 콘텐츠를 담은 영상 콘텐츠를 모바일 앱과 웹페이지, SNS채널을 통해 제공한다. 톡톡 튀는 영상과 함께 앱에서 바로 제품을 구매할 수 있게 함으로써 제품 하나를 사더라도 재미를 추구하는 10~20대 ‘펀(fun)슈머’를 적극 공략하고 있다.
 
실제로 왈라뷰를 이용하는 구매 고객은 10대가 전체의 65%, 20대 초반이 11%를 차지할 만큼, 스트리밍 라이프를 반영한 유니크하고 희소성이 큰 콘텐츠가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다.
 
최근에는 영상 내 원하는 부분을 간편하게 찾아 시청할 수 있는 기능을 도입해 시청 편의성을 높였다. 예를 들어 뷰티비 영역에서 영상을 클릭 후 아이 메이크업만 보고 싶다면, ‘눈썹’과 ‘눈’ 이모지탭을 누르면 해당 구간으로 바로 이동해 원하는 부분을 시청할 수 있게 했다. 또한 ‘영상에서 사용한 제품’ 영역을 클릭하면 판매 페이지로 이동할 수 있어 쇼핑 편의성 또한 최적화됐다.
 
세종텔레콤 커머스 사업총괄 김성훈 이사는 “코로나19의 여파로 립 메이크업보다 눈 화장에 집중하는 경향으로 지난 4월 아이브로우, 섀도우, 마스카라와 같은 아이 메이크업 제품의 매출이 전월 대비 6배 증가했다”며 “현재 왈라뷰 플랫폼에는 수백 개의 뷰티 브랜드가 입점해 있으며 앞으로 온라인 소비가 증가함에 따라 뷰티 커머스 플랫폼의 영향력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한편, 왈라뷰는 지난 4월, 남자 아이돌 김우석을 전속모델로 발탁하고 2020년 브랜드 캠페인인 ‘듣도 보도 못한 뷰티 왈라뷰’를 적극 진행하고 나섰다. 캠페인은 슬로건에 걸맞게 자신만의 가치를 표현하는 데 익숙한 ‘요즘 아이들(MZ세대)’의 뷰티 일상과 ‘듣도 보도 못한’ 그들만의 이야기를 생생하게 전달해 MZ세대들을 대변하는 뷰티 콘텐츠를 자리 잡고 있다. 조효민 기자
 
 
 

선데이 배너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