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나갈까말까]일요일 덥고 쨍쨍…비 오기 전 빨래 어때요

지난 24일 본격적인 장마철에 접어든 서울에 비가 내리면서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걸어가고 있다. 이번 주말도 서울과 경기 등 중부지방은 토요일에 비가 내리지만, 일요일은 대체로 맑을 것으로 보인다. 뉴스1

지난 24일 본격적인 장마철에 접어든 서울에 비가 내리면서 시민들이 우산을 쓰고 걸어가고 있다. 이번 주말도 서울과 경기 등 중부지방은 토요일에 비가 내리지만, 일요일은 대체로 맑을 것으로 보인다. 뉴스1

 
이번 주말은 위로는 기압골, 아래로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남부지방을 제외하고 토요일까지 비가 내린다. 비가 그친 뒤 일요일엔 쨍쨍하고 더울 것으로 보인다. 외출도, 집안일도 하기 좋은 날씨다.
 

토-수도권·제주는 비… 경상·전라는 맑음

그래픽=김현서 kim.hyeonseo12@joongang.co.kr

그래픽=김현서 kim.hyeonseo12@joongang.co.kr

 
토요일인 27일은 우리나라 아래위로 구름이 끼고 비가 내린다. 아래쪽과 위쪽 비의 이유가 다르다. 중부지방은 기압골의 영향으로 흐리고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비가 내린다. 제주도에 종일, 남해안에 오후 잠깐 내리는 비는 장마전선의 영향이다.
 
 지난 24일 많은 비가 내리는 제주 서귀포시. 이번 주말에도 제주도는 남쪽해상에서 올라온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토요일 내내 비가 내리고, 일요일 오전까지도 비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일요일 오후에는 장마전선이 다시 남쪽으로 내려가면서 맑고 더운 날씨가 예상된다. 연합뉴스

지난 24일 많은 비가 내리는 제주 서귀포시. 이번 주말에도 제주도는 남쪽해상에서 올라온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토요일 내내 비가 내리고, 일요일 오전까지도 비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일요일 오후에는 장마전선이 다시 남쪽으로 내려가면서 맑고 더운 날씨가 예상된다. 연합뉴스

 
26일 현재 한반도 북쪽에 위치한 작은 저기압과 중국 대륙에 위치한 거대한 저기압 사이에 만들어진 약한 기압골이 비구름을 만들어 중부지방에 비를 내린다. 서울‧경기도와 충청북부, 강원영서, 경북북부내륙, 서해5도에는 오전까지 5~30㎜의 비가 내린 뒤 그칠 것으로 보인다. 대기 상층과 하층의 온도 차가 30~35도로 크게 벌어지면서 대기가 불안정해져 경기남부‧충남북부는 새벽에, 경기북부내륙‧강원영서북부에는 오후에 비와 함께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도 있겠다.
 
26일 한반도 주변 기압배치를 그린 모식도. 제주도 남쪽 해상에 길게 장마전선이 형성돼있고, 우리나라 바로 위쪽으로 기압골(빨간 선)이 형성돼있어 비구름이 지나가고 있다. 자료 기상청

26일 한반도 주변 기압배치를 그린 모식도. 제주도 남쪽 해상에 길게 장마전선이 형성돼있고, 우리나라 바로 위쪽으로 기압골(빨간 선)이 형성돼있어 비구름이 지나가고 있다. 자료 기상청

 
제주도는 중국 상하이 지역에서 제주 남쪽 해상과 일본열도 쪽으로 뻗어있는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는다. 장마전선이 27일 제주도로 접근하면서 27일 아침부터 28일 새벽까지 쭉 총 20~60㎜의 비가 내리고, 27일 저녁 장마전선이 잠깐 북상하면서 전남 남해안에도 5㎜ 미만의 비가 예상된다. 제주 일부 지역은 시간당 20㎜ 내외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지난 24일 호우특보가 내려진 제주국제공항에 비가 내리는 모습. 27일 토요일에도 제주도에는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뉴스1

지난 24일 호우특보가 내려진 제주국제공항에 비가 내리는 모습. 27일 토요일에도 제주도에는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뉴스1

 
27일은 비구름에 더해 전국이 구름 많은 날씨를 보이고, 대구 31도, 전주 30도, 포항‧청주 29도 등 낮 최고기온 25~31도로 후텁지근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 윤기한 사무관은 “남풍이 계속해서 약하게 불어 들어오면서 기온을 올리고, 구름층이 얇아 햇볕을 많이 받는 남부 내륙지역을 중심으로 기온이 오른다”고 설명했다.
 
윤 사무관은 “습도가 높아 체감온도가 1도 정도 높겠지만, 비가 그친 뒤 밤에는 선선한 날씨가 예상된다”며 “낮에 비가 오는 중부 지역을 제외하고는 가벼운 야외활동을 하는 데에는 무리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전국 미세먼지 농도도 '좋음' 수준으로 낮다.
 

일-그늘 찾아다니며 외출, 빨래 햇빛 소독 어때요

그래픽=김현서 kim.hyeonseo12@joongang.co.kr

그래픽=김현서 kim.hyeonseo12@joongang.co.kr

 
일요일인 28일은 전국이 대부분 맑고 덥다. 기상청 윤기한 사무관은 “중부지방의 기압골은 27일 낮 한반도 상공을 빠져나가고, 남부지방의 장마전선도 일요일에는 다시 제주도 남쪽해상으로 내려가 전국이 대체로 맑을 것”이라며 “대구 32도, 서울 30도 등 전국에 더위가 예상되지만, 그늘을 잘 찾아다니면 단시간 야외활동에는 무리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전국이 찌는 듯 더웠던 지난 23일 서울 마포구 경의선 숲길에서 양산과 모자를 쓴 채 산책하는 시민들. 28일 일요일은 전국이 맑고 더울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전국이 찌는 듯 더웠던 지난 23일 서울 마포구 경의선 숲길에서 양산과 모자를 쓴 채 산책하는 시민들. 28일 일요일은 전국이 맑고 더울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윤 사무관은 “다음 주에도 비가 예상되니, 주말에 빨래를 미리 한 뒤 강한 햇볕에 말리는 것도 좋을 것”이라며 “다만 대기불안정으로 일부 중부 내륙지역에 소나기가 내릴 수 있으니 오후 중부지방에서 야외건조할 땐 주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다만 우리나라로 불어 들어오는 바람의 풍속이 매우 느려, 경기도·충남 등 중서부 일부 지역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의 대기질이 예상된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는 "대기정체로 국내 발생 미세먼지가 축적돼 오전에 다소 농도가 높을 것"이라고 예보했다.
 
김정연 기자 kim.jeong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