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모레·보광 사돈 맺는다…서민정·홍정환 27일 약혼식

서민정 아모레퍼시픽 과장

서민정 아모레퍼시픽 과장

서민정(29) 아모레퍼시픽 뷰티영업전략팀 과장과 홍정환(35) 보광창업투자 투자심사총괄이 오는 27일 서울 장충동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약혼식을 한다. 서민정 과장은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의 맏딸이고, 홍정환 총괄은 홍석준 보광창업투자 회장의 맏아들이다.
 
서 씨와 홍 씨는 올해 초 지인의 소개로 만나 결혼을 전제로 교제한다는 사실이 최근 언론을 통해 공개됐다. 약혼식은 양가 친척들이 모인 가운데 소규모로 진행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서민정 과장은 재계 48위 아모레퍼시픽그룹의 2대 주주다(지분율 2.93%). 에뛰드(19.5%)·에스쁘아(19.52%)·이니스프리(18.18%) 등 비상장 계열사 지분과 외가인 농심그룹 지주사(농심홀딩스) 지분(0.28%)도 다수 확보하고 있다. 서 과장은 미국 코넬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컨설팅 회사 베인앤컴퍼니에서 일하다가 2017년 1월 아모레퍼시픽에 입사했다.  

 
아버지 서경배 회장은 딸만 두 명이다. 이중 서민정 씨가 장녀라는 점에서 차기 아모레퍼시픽그룹 경영 승계 후보 1위로 꼽히는 인물이다.  
 
홍정환 총괄은 홍석준 보광창업투자 회장의 1남 1녀 중 장남이다. 홍 씨는 지주사 BGF(0.52%)·BGF리테일(1.56%) 등 보광그룹 관련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문희철 기자 reporter@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