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기도 산하기관 여직원 탈의실에 몰카 설치한 공무원 적발

뉴스1

뉴스1

경기도 산하 A기관 여직원 탈의실에 소형 몰래카메라를 설치한 공무원이 적발됐다.
 
경기도는 17일 여직원 탈의실에 소형 카메라를 설치한 B씨를 해당 지역 경찰서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B씨가 설치한 소형 카메라는 지난 16일 오후 8시 50분쯤 당직을 위해 탈의실에 들어간 한 여직원에 의해 발견됐다.
 
해당 여직원은 탈의실에서 카메라를 발견한 후 집으로 가져가 메모리 카드를 확인했다. 그 결과 자신의 모습이 담긴 영상을 확인하고 이날 오전 경찰에 신고했다.
 
특히 영상에는 카메라 설치자가 포착돼 쉽게 적발이 가능했다.
 
이날 오전 10시 피해 직원으로부터 관련 보고를 받은 A기관장은 카메라 설치자를 즉각 업무에서 배제하는 등 피해자와 격리 조치했다.
 
경기도 조사담당관실 관계자는 "있을 수 없는 일이 일어났다"며 "해당 직원에 대해 직위해제 조치 등을 취할 것이다. 수사 결과에 따라 중징계 요구 등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경기도는 또 피해 여직원에게 심리지원 등을 하겠다고 전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