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민주노총, 민주당에 '해고금지 긴급재정명령 발동' 요청

김명환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위원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고용 위기에 대처하기 위해 정부가 해고금지 긴급재정경제명령을 발동해야 한다고 여권에 요청하고 나섰다.  
김명환 민주노총위원장이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를 예방하기 위해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를 찾아 원내대표실로 향하고 있다.뉴스1

김명환 민주노총위원장이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를 예방하기 위해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를 찾아 원내대표실로 향하고 있다.뉴스1

 
김 위원장은 17일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를 만나 "취약지대 노동자를 최우선으로 보호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민주당 박성준 원내대변인이 전했다.
 
김 위원장은 또 전국민 고용보험과 사회안전망을 확대도 요청했다.  
 
이에 김 원내대표는 "전국민 고용보험은 장기 추진 과제"라며 "재정이 뒷받침돼야 하고, 현실적 여건에 따라 어려움이 있다면 속도 조절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김 원내대표는 또 "민주노총이 사회적 대타협을 위해 무엇을 내놓을지도 이야기해야 한다"고 밝혔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