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개그맨 표인봉, 뮤지컬 ‘마마누요’로 월드쉐어와 나눔 실천

공연기획자인 개그맨 표인봉이 국제구호개발 NGO ‘월드쉐어(회장 이정숙)’와 뮤지컬을 통한 나눔으로 다시 한번 힘을 합쳤다.  
 
지난 16일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개그맨 표인봉은 새로운 창작 뮤지컬 ‘마마누요’를 제작한다고 밝혔다. 이어 공연을 통한 수익금은 코로나19 및 가난과 배고픔, 질병 등 여러 가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제3세계 아이들을 위해 협력기관인 월드쉐어로 기부된다고 말했다.  
 
월드쉐어와 표인봉의 인연은 지난 2015년 ‘방향’ 뮤지컬을 제작하며 시작되었다. 당시 ‘방향’ 뮤지컬을 통해 탄자니아 등 아프리카에 솔라등을 보내주었는데 이번 ‘마마누요’ 뮤지컬 역시 다시 한번 당시의 감동을 재연하고자 함께 하기로 한 것이다.  
 
문화공연과 나눔을 함께 즐길 수 있는 뮤지컬 ‘마마누요’는 성경 속 에피소드를 희극적 코드로 풀어낸 작품으로, 신나는 음악과 유쾌한 웃음으로 경쾌하게 구성되어 있어 누구나 쉽고 재미있게 빠져들 수 있는 작품이다.  
 
배우 강성진과 아이돌그룹 빅플로 멤버 렉스(전형민) 등 다양한 배우들이 참여할 예정이어서 제작단계부터 큰 관심을 끌고 있다.  
 
오는 7월 말부터 공연할 예정이며, 20년도 하반기 전국 순회공연도 기획 중이다. 티켓 예매는 온라인을 통해 7월 초 예매할 수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