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온두라스 대통령, 코로나19 확진 판정…국가수반 중 두번째

후안 오를란도 에르난데스 온두라스 대통령. 청와대사진기자단

후안 오를란도 에르난데스 온두라스 대통령. 청와대사진기자단

후안 오를란도 에르난데스 온두라스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로이터통신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에르난데스 대통령은 이날 TV 연설을 통해 "내가 지난 주말 불편함을 느끼기 시작했고 오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음을 알린다"고 밝혔다.
 
다만 그는 자세한 사항은 알리지 않았다고 로이터는 보도했다.
 
에르난데스의 아내와 보좌관 2명도 코로나19 진단을 받고 치료 중이다.
 
앞서 영국의 보리스 존슨 총리가 지난 3월 말 국가수반 중 처음으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중증치료병상에서 치료를 받은 뒤 약 1달 만에 업무에 복귀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